뉴스레터 구독 신청하고 1000p 받아가세요!

날 두고 가지마요. 말 잘들을게요 엄마

95,855,800원 기부
100% 17년 01월 11일 종료
신나는 엄마와의 외출
오랜만에 붕붕이를 타고 엄마와 떠나는 외출. 한적한 곳에 내려서 엄마와 꽃밭 구경을 했어. 왠일인지 엄마가 간식도 잔뜩 줬어. 너무 기분이 좋아서 방방 뛰어다녔어. 

"엄마도 나랑 같이 놀아!....엄마?"




엄마! 걱정말아요 내가 엄마곁으로 갈게요
엄마가 없어... 붕붕이도 없어... 내가 너무 멀리 가서 엄마가 날 깜빡했나봐. 내가 빨리 찾아갈게요. 14년 동안 함께한 엄마의 냄새 하나면 충분해요. 날 걱정할 엄마를 위해 계속 달렸어. 며칠이 지났을까.

"엄마! 제가 혼자 집에 찾아왔어요!"






제발 나도 데려가줘요...
그런데 엄마가 날 모른체 해. 엄마 날 좀 봐줘요. 쓰다듬어주세요. 저 큰 붕붕이는 뭐야? 어디가요? 우리 이사가는거예요? 엄마... 저 말썽안부릴게요. 저도 데려가주세요. 제발....





자꾸만 늘어나는 유기동물의 수
귀찮아서, 사정이 안되서, 이제 질려서. 2015년 유기견 반려동물 82,082마리, 하루 평균 224마리. 유기동물 대부분은 굶주림, 질병, 사고 등으로 죽음을 맞이합니다. 그나마 운 좋은 유기동물은 유기동물 보호소로 가게 됩니다. 하지만 대부분 후원과 자원봉사로 운영되는 유기동물 보호소. 점점 늘어나는 동물유기로 인해 경제적 부담이 커져가는 상황입니다.





너희는 사랑받을 자격이 있단다
그래서 동물사랑을 실천하는 반려동물 사료 전문 브랜드 내추럴발란스. 사료비로 어려움을 겪는 유기동물 보호소에 공유, 좋아요로 모이는 만큼 건강에 좋은 사료를 선물하려 합니다. 여러분의 공유와 좋아요로 입양을 기다리는 유기견들의 건강을 지켜주세요.






신나는 엄마와의 외출, 제발 나도 데려가줘요...

 오랜만에 붕붕이를 타고 엄마와 떠나는 외출. 한적한 곳에 내려서 엄마와 꽃밭 구경을 했어. 왠일인지 엄마가 간식도 잔뜩 줬어. 너무 기분이 좋아서 방방 뛰어다녔어. 
 "엄마도 나랑 같이 놀아!....엄마?"



 엄마가 없어... 붕붕이도 없어... 내가 너무 멀리 가서 엄마가 날 깜빡했나봐. 내가 빨리 찾아갈게요. 14년 동안 함께한 엄마의 냄새 하나면 충분해요. 날 걱정할 엄마를 위해 계속 달렸어. 며칠이 지났을까.
 "엄마! 제가 혼자 집에 찾아왔어요!"



 그런데 엄마가 날 모른체 해. 엄마 날 좀 봐줘요. 쓰다듬어주세요. 저 큰 붕붕이는 뭐야? 어디가요? 우리 이사가는거예요? 엄마... 저 말썽안부릴게요. 저도 데려가주세요. 제발....  (출처 : 팻두 - 엄마 날 좀)



자꾸만 늘어나는 유기동물의 수

 앞의 상황, 들어보셨나요? '귀찮아서, 사정이 안되서, 이제 질려서'라는 이유로 2015년 버려진 유기견 반려동물 82,082마리, 하루 평균 224마리. 대부분 굶주림, 질병, 사고 등으로 죽음을 맞이하고, 그나마 운 좋은 유기동물은 유기동물 보호소로 가게 됩니다. 하지만 대부분 후원과 자원봉사로 운영되는 유기동물 보호소. 점점 늘어나는 동물유기로 인해 경제적 부담이 커져가는 상황입니다.



보호소에 희망을 전하다

 그래서 동물사랑을 실천하는 반려동물 사료 전문 브랜드 내추럴발란스. 사료비로 어려움을 겪는 유기동물 보호소에 공유, 좋아요로 모이는 만큼 건강에 좋은 사료를 선물하고자 쉐어앤케어에서 캠페인을 진행. 2016년 12월 7일부터 2017년 1월 11일까지(34일 8시간 동안) 40,759명의 공유와 261,824개의 좋아요로 캠페인을 성공했습니다.

동물자유연대로 전달된 내추럴발란스 사료
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로 전달된 내추럴발란스 사료
1 / 2

 그렇게 내추럴발란스는 95,855,800원, 2017년 한해 동안 다양한 동물보호단체에 후원을 이어가기로 결정. 1월을 시작으로 분기단위(3개월)로 다양한 동물단체에 사료 후원을 시작했습니다. 사료는 피부 면역력을 높여주고 소화 흡수율이 좋은 포뮬라로 전달, 유기견들을 건강을 생각하여 각 단체들로 전달되었습니다.

이천보호소에서 준비한 내추럴발란스 사료표 식사
맛있게 식사를 하는 이천보호소 유기견들
맛있게 식사를 하는 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 유기견들(1)
맛있게 식사를 하는 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 유기견들(2)
1 / 4

 사료를 받은 단체들 중 한 곳은 많은 아이들을 보호하고 있어 사료에 부담이 많았는데, 덕분에 마음의 짐을 덜 수 있었다고 감사를 전했습니다. 여러분의 공유와 좋아요가 유기견을 보호하는 단체와 유기견들의 건강을 돕습니다.

-
 '유기견'이란 이름이 사라진 행복한 공유세상을 꿈꿉니다.
우리, 공유로 함께해요!


후원금은 이렇게 쓰였어요

※ 미사용금은 추가적인 활동에 사용됩니다.

17,143,518명에게 확산중

공유로 기부하신 분들의
Facebook 친구를 합한 수입니다.

기부내역 (43,491)

    공유하면 1,000원 기부!
    친구들의 좋아요 200원씩 기부!
    95,855,800
    0원 목표
    100